본문 바로가기

Life/회고4

4달치 회고 여행 및 이직 준비를 하느라 회고를 전혀 못했다.지금에서야 하는 것은 의미가 없지만 서도 더 늦기전에 다시 한번 짧게 나마 읊어 보기로 한다. 4월4월 25일부터 홀로 유럽 여행을 떠났다. 유럽여행을 다녀온 뒤 부터 바로 이직 준비를 하느라 아직도 여행기를 쓰지 못하고 있다. 곧 이직 준비가 마무리되는데, 8월부터 쓸 예정이다. ( 여행에서 특별히 깨달았거나 자아를 찾았다거나 그런건 없다. ) 5월5월 6일에 여행에서 돌아왔다. 돌아오자마자 바로 이직 준비를 시작했다. 첫 이직 준비라 모든 것이 두려웠다. 6월여전히 이직 준비를 하느라 공부와 면접에 시간을 많이 썼다. 좋았던 것은 사전 과제나 면접에서 좋은 말을 많이 들었다. " 코드가 매우 정갈하고. " " 추상화하여 사용한 점도 좋았습니다. " " .. 2017.08.01
3월 회고 게을러 졌다. 이제야 3월 회고를 쓴다. 1,2월에 나름 열심히 블로그를 한 탓일까? 신기한 일이 일어났다. 어느 날 댓글 알람들이 울리고 실시간 방문자 수가 평소대비 엄청나게 치솟았다. 내가 쓴 여행 포스팅이 다음 메인에 게시된 것이었다. 심지어 2번이나 ! 다음 메인에 2번이나 선정 ! 글을 너무 가벼운 말투로 쓰는 것 같아서 조금 차분하게 바꾸었는데 그 글들이 모두 다음 메인 게시글로 올라갔다. 나에게 이런 일이 일어났다는 게 굉장히 신기했다. 그런데 이런 일이 있고 나니 글을 쓸 때 잘 쓰고 싶다는 욕심과 압박이 느껴지기 시작했다. 간단한 문장을 쓰는 데도 몇 번이고 고쳐가며 오래 걸리곤 했다. 이러면 안 되는데. 이전에 읽었던 '대통령의 글쓰기'에서 글을 잘 쓰기 위해서는 좋은 글을 쓰려는 욕심.. 2017.04.11
2월 회고 2월을 한 줄로 정리하자면 이사를 하느라 정신이 없었던 탓이라고 핑계를 대기는 싫지만, 정말 정리가 되지 않았던 한 달 이었다. 그래도 가장 큰 일은 이사를 한 것이다. 집을 알아 보려고 한 달 정도 여기저기 알아보다가 우연히 직방에서 발견된 집으로 이사를 왔다. 난생처음 대출도 받아보니 좀 더 어른이 된 것 같은 기분도 들고 참 묘했다. 어쨌든 새로 이사온 집은 외관은 좀 구리지만 굉장히 마음에 든다. 이사 하지만 작심 3일도 지나고 작심 30일도 잘 넘긴 새해 목표에 대하여 2월 중순에 들어서서 집중력이 떨어지기 시작했다. 개인적인 목표와 회사 업무 사이에서 균형을 잘 잡지 못한 것이 가장 큰 원인이 이었다. 하루 하루 단위로 잡혀있던 내 목표들을 놓치지 말아야 한다는 압박에 마음의 여유를 잃었다. .. 2017.02.28
1월 회고 2월 초 이사를 하는 탓에 1월달 회고를 하는 것이 늦어졌다. 겨우 겨우 이사를 마치고 짐 정리를 다 한 주말에 드디어 글을 작성한다. 작년 연말부터 올해의 계획 그리고 1월의 계획을 짜기 시작했다. 매년 말과 초에는 이렇게 새로이 마음을 다잡을 수 있는 기회가 있다는 것이 참 좋다고 생각했다. 새해 의욕이 타오르는 탓에 1월의 내 목표는 당연히 고강도 계획이었다. 개발 서적 1권 읽기, 비개발 서적 1권 읽기, 아침 7시 수영가기, 퇴근 후 주 5회 이상 헬스 하기, 외국어 공부하기. 계획들을 보면 건강관리와 공부가 전부이다. 작년에는 신경써서 운동을 못했기 때문에 올해는 다시 그렇게 해야겠다고 생각했고, 이제 입사한지 2년이 다되어가는 시점에서 스스로 경력관리 및 자기계발이 절실했기 때문이다.1달이 .. 2017.02.11